fbpx Skip to content

크래프톤이 플레이팅을 이용하는 이유

플레이팅의 가장 오랜 고객사 크래프톤 이야기
thumb_210410_02

가장 오랜 시간동안 플레이팅을 이용하고 있는 곳

단연 우리의 고객사, 크래프톤을 빼놓을 수 없는데요, 크래프톤은 3년 전 현재의 성남시 분당구 사옥에 이사한 직후 부터 현재까지 꾸준히 플레이팅을 이용 중이랍니다.

아마 이 글을 읽고 계신 분이라면 크래프톤을 모르시지 않겠지만 한국의 기업 가치 1조 이상의 유니콘 기업 11개 ! 바로 쿠팡, 옐로모바일, L&P코스메틱, 비바리퍼블리카, 우아한 형제들, 야놀자, 위메프, 지피클럽, 무신사, 에이프로젠 그리고 유일하게 게임 제작사인 크래프톤이 있습니다.

유니콘 기업에 선정된 것이 어쩌면 당연할지도 모를 크래프톤은 최고를 지향하며 게임 명가를 자부하는데요. 그들의 유연한 업무력과 효율성 그리고 건강을 플레이팅이 책임지고 있는 것이죠.

오늘은 지구의 날입니다.

그래서 특별히 스페셜 메뉴를 선정해 자연이 주는 고마움과 환경을 위한 실천의 메세지를 담은 메뉴들을 들고 크래프톤을 찾았습니다. 크래프톤 외에도 전 고객사 모두 스페셜 데이 메뉴로 식사를 진행 했는데요.

모든 메뉴는 셰프팀이 직접 기획하고 구성 했습니다. 플레이팅은 이런 스페셜 데이를 한달에 한번은 진행을 하고 있는데요. 그 이유는 우리도 그렇듯 집에서나 회사에서 늘 만나는 사람들 제약된 환경 그리고 시간의 부족으로 언제나 비슷 비슷한 메뉴들을 먹게 되는 것이 사실 입니다. 그래서! 한달에 1~2회는 리프레쉬 할 수 있는 메뉴를 선정해 플레이팅이 직접 만들어 제공하고 있어요!

오늘은 특별히 고기 없는 메뉴, 그리고 식재료의 자연스러움을 최대한 살린 시골 밥상 메뉴로 구성한 두개의 타입으로 케이터링이 준비되었습니다.

고기 없는 메뉴로는 깻잎 페스토가 더해진 로스트 피쉬 (고소한 고등어에 페스토가 발려 신선한 레몬과 함께) 새콤한 토마토 살사와 신선한 허브가 더해진 감자구이, 그리고 렌틸과 퀴노아로 이루어진 고소한 곡물 샐러드 여기에 최고급 올리브 오일이 버무려저 신선함이 폭발하는 샐러드, 마지막으로 토마토의 신선함이 그대로 담긴 윔 스프로 구성 되었어요.

작은 도시락에 참 꽉꽉 담았죠?

시골 밥상 메뉴는 도시락이 아닌 뷔페식으로 차려 졌는데요. 열무 비빔밥을 메인으로 잘 익은 열무김치와 신선하게 볶고 무친 다양한 나물, 그리고 차돌박이 부추 무침 거기에 깊은 맛을 더해줄 숙성 고추장과 오늘의 치트키!

저온으로 압착해 찐하고 꼬소한 국내산 참기름! 후식으로 제대로 쩌낸 달달한 고구마와 톡톡 터지는 식감의 찰옥수수! 여기에 요즘 제철을 맞아 물이 오른 신선한 토마토가 (어릴적 추억을 되살리는 설탕도 더해!) 준비되었습니다.

식사 하신 후 다들 챙겨가기 바빴던 찰옥수수와 고구마! 메인 메뉴는 물론이거니와 준비된 후식까지 예상보다 더 좋아해주셨어요 🙂

크래프톤의 점심시간은 12시인데요. 이 시간을 위해 정확히 준비되는 식사 테이블 덕분에 모든 인원이 매우 익숙하게 라운지에 모입니다. 그리고 편하게 식사에 집중하고 평균 20분 이면 식사를 마치시죠.

그래서 남은 시간은 개인을 위한 여가 시간으로 여유있게 보냅니다. 시간도 시간이지만 어느 층의 라운지를 가더라도 똑같이 풍성하게 차려지는 메뉴와 외출하지 않아도 맛 볼수 있는 다양하고 특색있는 음식을 즐기는 사람들.

위 조건들은 플레이팅의 오피스케이터링을 이용하는 이유들이 맞습니다. 하지만 3년이라는 시간을 유지하게 한 결정적인 이유는 아닐 겁니다. 사실 오피스케이터링은 정해진 공간에서 많은 인원이 동시에 식사를 하기에 규칙도 필요하고 지켜야 할 부분도 많습니다.

식사의 양이 부족하지 않아야 하며 개인 위생도 철저히 지켜지며 진행되야 하죠. 이것을 가능하게 하는 것은 고객사와의 플레이팅 팀이 함께 원활하게 커뮤니케이션 해야 가능합니다.

즉 서로가 함께 노력해야 모두에게 좋은 경험을 만들고 지속 가능한 서비스가 됩니다. 나아가 사내의 문화로 형성되게 되지요.

그래서 자부합니다. 크래프톤 오랜 시간 플레이팅의 오피스케이터링을 단순한 식사 서비스로 이용한 것이 아닌 함께 호홉하며 사내 문화를 만들어간 협력사 라는 것을요.

플레이팅에게 고객사란 처음에는 고객사 이지만 시간이 점차 지나면 나아가 협력사가 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플레이팅은 고객사와 새로운 협력을 위해 노력합니다 🙂

플레이팅 서비스가 더 궁금하다면?

많이 보는 글

회사와 함께 성장하고 있어요

회사와 함께 성장하고 있어요

논현 키친 중식파트 윤재인 셰프, CR/Sales팀 박인재 팀장 인터뷰
칭찬으로 만드는 조직문화

칭찬으로 만드는 조직문화

베테랑 인사팀장들이 하는 생각
구내식당 구축의 현실적 문제점

구내식당 구축의 현실적 문제점

플레이팅이 제안하는 해결법까지!

최근 올라온 글